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 유적
화성시 향남읍, ‘2024 발안장터 만세운동 기념문화제’
기사입력: 2024/03/25 [23:30] 동네정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동네정치

경기도 화성시(시장 정명근)는 지난 23일 향남읍 일원에서 ‘2024 발안장터 만세운동 기념문화제를 열고 제암리 학살 사건의 의미를 되새겼다고 밝혔다.

제암리 학살사건은 1919331일 발안장터에서 일어난 만세운동에 대한 일본군의 보복행위를 말한다. 415일 제암리교회에 주민들을 강제로 모이게 한 후 건물을 폐쇄하고 불을 지른 뒤 총칼로 학살하고 인근 민가를 불태운 사건이다.

이날 행사는 향남읍주민자치회 주최/주관하고 시 후원으로 마련됐으며 청소년, 지역민, 사회단체 회원 등 200여 명이 참여했다. 105년 전 선조들의 정신을 이어받아 태극기를 들고 대한독립만세를 연호하며 발안초교에서 향남2지구 중앙광장까지 행진하며 발안장터 만세운동을 재현했다. 독립선언문 낭독, 3.1절 노래 제창 및 만세 삼창 등과 문화 예술공연 체험 행사도 진행됐다.

이광훈 향남읍장은 향남읍은 과거 일제의 탄압에도 만세운동을 하며 나라를 구하는 데 이바지한 충()의 고장이다. 105주년 31절을 맞아 열린 이번 행사는 주민들이 유서 깊은 제암 만세운동을 계승하고 자긍심을 일깨우는 자리였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포토뉴스

이전 1/27 다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